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데이터 구조'에 해당되는 글 1건

아래 그림은 데이터 아키텍트가 해야 할 일에 대한 프레임웍입니다. 프레임웍(Framework)이란 전체가 어떻게 구성됐는지를 보여주는 논리적인 틀입니다.



데이터 아키텍트가 해야 할 일은 크게 표준, 구조, 품질 영역으로 구분할 수 있습니다. 각 영역은 업무의 종류에 따라 원칙, 설계, 관리, 시스템으로 구분할 수 있습니다.

 

표준 영역은 데이터에 대한 표준화를 의미합니다. 표준 지침서가 있어야 하고, 표준 단어와 표준 용어와 같은 표준 컨텐츠가 있어야 합니다. 그리고 이런 컨텐츠를 관리하는 메타 시스템이 필요합니다.

 

구조 영역은 데이터 모델을 의미합니다. 마찬가지로 모델링 지침서가 있고, 데이터 주제 영역, 개념 모델, 논리 모델 등이 있습니다. 모델링은 표준 데이터를 이용해서 수행합니다. 모델은 저장소에 저장돼 메타 시스템과 연동되고요.

 

품질 영역은 표준과 구조, 데이터 값에 대한 품질 관리를 의미합니다. 품질을 높일 수 있는다양한 기준(지표)을 관리해서 잘못된 부분을 개선해서 표준, 구조, 값에 대한 품질을 높이기 위한 활동을 하게 됩니다. 이런 활동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서는 DQ시스템을 사용하게 됩니다.

 

세로 축인 원칙과 설계, 관리, 시스템은 서로 유기적으로 엮여 있습니다. 원칙에 따라 설계를 해야 하고, 설계 결과를 시스템에 반영해야 합니다. 또한 설계된 결과물은 검토나 승인 과정이 필요하며, 지속적으로 관리돼야 합니다.

 

가로 축인 영역 또한 서로 엮여 있습니다. 데이터 표준에 맞게 데이터 구조를 설계하게 되고, 데이터 구조를 구현한 DB에 저장된 데이터 값과 표준 콘텐츠, 모델 구조 자체에 대한 품질을 높이기 위한 활동을 하게 됩니다.

 

위의 데이터 아키텍트 프레임웍은 DA가 수행해야 할 핵심 요소만을 포함시켰습니다. 데이터 아키텍트는 위에 표현된 일 외에도 많은 역할을 하게 됩니다. 이해 관계자 사이의 의견을 조율하고 DA 조직을 관리하는 일도 하게 됩니다. 데이터와 관련된 각종 이슈를 해결해야 하는 것은 당연한 업무입니다.

 

데이터와 관련된 모든 지식을 총괄하는 사람이 데이터 아키텍트며, 총괄해야 하는 지식을 간단하게 표현한 것이 위의 표입니다.



'데이터 Story > 데이터 상념(想念)'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데이터에 대한 개인적인 비전  (0) 2018.06.23
데이터 아키텍트 프레임웍  (0) 2018.03.31
[worst practice 4]  (0) 2017.11.04
worst practice  (0) 2017.10.28
[worst practice 2]  (3) 2017.09.30
모델러의 상처  (0) 2017.09.25
블로그 이미지

블루퍼필

댓글을 달아 주세요